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JOURNAL [제품의 디테일] 4477 로이스 카프 그리스 20.11.09
이미지1



구두의 이미지를 떠올리면 자연스럽게 길고 뾰족한 검은 구두가 떠오릅니다. 아마도 정장에 신을만한 구두가 제일 먼저 생각나기 때문이겠죠. 그러나 우리가 생각하는 일반적인 정장구두 이외에도 정말 다양한 스타일의 구두가 존재합니다. 오히려 앞코가 짧고 둥글어서 정장보다는 캐주얼에 어울리는 구두도 있다는 것이죠. 그래서 오늘은 캐주얼 스타일을 즐기시는 분들을 위해 색다른 구두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구두이지만 부드러운 이미지에 다소 귀여운 느낌까지 느껴지는 4477 그리스 모델에 대하여 지금부터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미지1



4477 모델은 구두 끈의 구멍이 나열된 페이싱(Facing) 부분과 그 아래부터 앞코까지 이어지는 뱀프(Vamp) 부분의 비율이 1:1에 가까운 프렌치 U팁 형태의 구두입니다. 일반적인 구두가 페이싱보다 뱀프가 훨씬 길다는 점을 보았을 때 상대적으로 구두의 길이가 짧게 느껴지는데요. 발이 동글동글하고 작아보이기 때문에 격식을 차린 복장보다는 이지한 복장에 더욱 잘 어울리는 디자인의 구두입니다. 4477 그리스 모델은 컬러에도 특별한 점이 있습니다. 스페인어로 그리스(Gris)는 회색을 뜻하는데요. 4477 그리스의 푸른 빛이 감도는 청회색은 다른 곳에서 찾아볼 수 없는 오묘한 컬러를 자랑합니다. 은은한 광택감이 느껴지는 코팅카프는 이러한 그리스 컬러를 더욱 더 깊고 진하게 표현해주고 있습니다.






이미지1



모름지기 캐주얼화라면 착화감까지도 편해야 합니다. 4477 그리스 모델은 여유로운 217 라스트 바탕의 더비 스타일로 제작되었습니다. 그래서 발 볼이 넓고 등이 높은 분들도 편하게 신을 수 있죠. 착화감뿐만 아니라 발의 피로도까지 고려할 때 구두의 무게를 중요하게 생각해봐야 합니다. 구두의 무게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요소는 바로 아웃솔인데요. 4477 그리스 모델에는 버윅코리아의 아웃솔 중 가장 가벼운 이태리 SGM사의 'Light Himalaya sole'이 적용되었습니다. 운동화만큼 가벼운 무게가 발의 피로를 덜어주기 때문에 장시간 착용하여도 무리가 적다는 장점이 있죠. 오늘은 조금은 색다른 구두를 알아보았습니다. 구두가 정장에만 신는 신발이라는 이미지를 깨줄만한 모델이었는데요. 여러분께서도 구두를 정장뿐만 아니라 다양한 스타일에 접목시켜 스타일링의 폭을 넓혀 보시는건 어떨까요?






Edit : 김지성 Image : 김지성, 이경민 (신세계백화점 본점 STAFF) Text : 이동엽 (스타필드 코엑스몰점)




이미지1